전체 기자
닫기
표진수

realwater@etomato.com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시민단체, '층간소음 흉기 난동' 사건 부실 대응 경찰관 2명 고발

"적극 대응하지 않고 현장 이탈해 국민 안전 피해"

2021-11-24 21:27

조회수 : 2,53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시민단체가 인천에서 발생한 '층간소음 흉기 난동' 사건 당시 부실 대응한 경찰관 2명을 경찰에 고발했다.
 
서민민생대책위는 직무유기 등의 혐의로 인천 논현경찰서 모 지구대 소속 A경위와 B 순경을 고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단체는 고발장을 통해 "이들 경찰관은 살인 미수사건에 적극적으로 대응하지 않고 현장을 이탈해 국민의 안전과 생명에 엄청난 피해를 줬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는 경찰공무원으로서의 책무를 상실한 심각한 직무 유기"라며 "단순한 징계 조치로 마무리하기 보다는 철저한 수사를 거쳐 무관용 원칙에 따라 처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경찰은 앞서 이 단체가 같은 혐의로 고발한 이상길 전 논현경찰서장 사건을 인천 중부경찰서에 배당한 상태다.
 
A 경위와 B 순경은 지난 15일 인천시 남동구 한 빌라에서 발생한 흉기 난동 사건 당시 가해자를 제압하거나 피해자를 보호하지 않은 채 현장을 이탈한 사실이 드러났다.
 
인천 남동구 한 빌라에서 층간 소음으로 문제로 아랫층 이웃과 갈등을 겪다 일가족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40대 남성이 24일 오전 인천 남동구 남동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고 있다. 사진/뉴시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