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윤 대통령 "쇼핑몰 하나 못짓는 정치적 상황…국민 허용 않아"

부산서 열린 '지방시대 선포식' 발언…광주 복합쇼핑몰 겨냥한 듯

2023-09-14 19:57

조회수 : 1,84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윤석열 대통령이 14일 부산 남구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서 열린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의 '지방시대 선포식'에서 지방시대 선포 메시지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14일 부산에서 열린 '지방시대 선포식'에서 "지역에 변변한 쇼핑몰 하나 짓지 못한 채 어처구니없는 그러한 정치적 상황을 더이상 국민들께서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열린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 '지방시대 선포식'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대선 후보 시절 공약으로 내걸었던 '광주 복합쇼핑몰 유치'를 겨냥한 발언으로 해석됩니다.
 
그는 "대한민국 전체의 발전과 성장을 위해서는 서울과 부산이라는 두 개의 축이 작동돼야 한다"면서 "그래야 영남과 호남이 함께 발전함으로써 대한민국 전체가 일어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지역 균형 발전의 핵심으로 공정한 접근성, 지역의 재정 자주권 강화, 지역 스스로 발굴한 비교우위 산업에 대한 중앙정부의 지원을 강조해 왔다"며 "지역의 산업과 연계된 교육이 매우 중요하다. 지역 산업과 연계된 교육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관련해 윤 대통령은 △지역의 기업 유치를 위한 세제 지원 △정주 여건의 개선 △토지 규제 권한의 지방 이양을 약속했습니다. 그러면서 "15개 국가 첨단 산업단지를 조성해 지역별로 거점을 육성함과 아울러 1000개 이상의 디지털 기업이 집적되는 디지털 혁신지구를 다섯 개 이상 만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은 "지방시대가 곧 기회"라며 "대한민국은 산업화와 민주화를 이뤄냈다. 이제는 지방시대를 통해 더욱 도약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