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진아

toyouja@etomato.com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국회 "북·러 무기거래 중단해야"...무기거래 중단 촉구

야권서 1명 반대, 13명 기권

2023-12-08 20:50

조회수 : 1,51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8일 국회 본회의 모습.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국회가 8일 본회의에서 북한-러시아 간 무기 거래 중단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습니다.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이 대표 발의한 '러시아와 북한 간의 무기거래 및 유엔UN안보리 결의에 위반하는 무기기술협력 중단 촉구 결의안'은 참석 의원 152명 중 138명이 찬성해 가결됐습니다.
 
민주당 유정주 의원이 반대했으며 민주당 강민정·민형배·허숙정 의원과 진보당 강성희 의원 등 13명은 기권했습니다.
 
결의안은 양국 간 무기거래를 즉각 중단하고 러시아는 유엔안보리의 대북제재를 성실하게 이행하라고 촉구하는 내용입니다.
 
국회는 이스라엘-하마스 간 무력 충돌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하는 결의안도 채택했습니다.
 
결의안은 하마스의 무차별적 민간인 살상을 국회 차원에서 규탄하고, 억류 민간인 석방 및 평화적 휴전, 가자지구 내 인도주의적 지원을 촉구하는 내용이 포함됐습니다.
 
미국과 중국 등 한반도 인접 국가들이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하는 방침을 바꿀 것을 촉구하는 '동해 표기 촉구 결의안'도 채택됐습니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 박진아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