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라인드, 416억원 투자 유치…2025년 나스닥 상장 속도
입력 : 2021-05-18 10:46:35 수정 : 2021-05-18 10:46:35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를 운영하는 팀블라인드가 416억원(3700만 달러) 규모의 후속 단계 투자(시리즈C)를 유치했다고 18일 밝혔다.
 
팀블라인드는 이번 투자금을 토대로 2025년 미국 나스닥 상장 추진에 속도를 내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사인 미국의 스톰벤처스와 DCM벤처스를 비롯해 메인스트리트인베스트먼트를 포함해 미국 시스코인베스트먼트, 싱가포르 파빌리온캐피탈 등 세계적인 투자 운용사가 신규 투자자로 참여했다.
 
출시 5년 만에 미국을 대표하는 직장인 커뮤니티로 자리잡은 블라인드는 미국에서 '링크드인' 다음으로 인증된 '화이트컬러' 가입자가 많은 서비스다. 블라인드의 가입자 규모는 미국과 한국에서 500만 명 이상이다. 체류 시간은 하루 평균 40분이다. 전 세계에서 가장 체류 시간이 긴 유튜브(46분)에 맞먹는다. 한국에서는 재직자 300인 이상 기업체 근로자의 85% 이상이 블라인드를 사용한다.
 
투자사들은 코로나19 이후 블라인드의 수요가 더 증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 DCM벤처스의 혼다 오스케 제너럴파트너는 "블라인드는 대면 만남이 어려워진 코로나 시대에 직장인들의 소통 수요를 충족하는 세계 유일의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성욱 팀블라인드 대표는 "설립 시점부터 글로벌 확장을 목표로 두고 미국 실리콘밸리에 본사를 세웠다"며 "미국에서 확장은 물론, 이미 많은 가입자를 확보한 캐나다, 인도 등 주요 국가에 거점을 둔 글로벌 플랫폼으로 도약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블라인드 로고.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