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필리핀 은퇴청과 은퇴비자 예치금 지정은행 업무협약
필리핀 은퇴비자 신청고객 의무예치금 수탁업무 가능
입력 : 2019-05-16 15:31:50 수정 : 2019-05-16 15:31:50
[뉴스토마토 문지훈 기자] 신한은행은 마닐라에 위치한 필리핀 은퇴청 본점에서 필리핀 은퇴청(Philippines Retirement Authority)과 대한민국 국민의 필리핀 은퇴비자 취득 시 의무예치금 수탁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필리핀 은퇴비자란 만 35세이상 은퇴자를 대상으로 최소 2만 달러 이상을 예치하는 조건으로 △필리핀 거주 △콘도구입 △취업 △일부 세제혜택 등의 특혜를 제공하는 비자다.
 
업무협약에 따라 신한은행 마닐라지점은 필리핀 은퇴비자를 신청하려는 고객의 의무예치금 수탁업무가 가능해졌다.
 
또 기존 은퇴비자신청 프로세스를 개선해 국내에 거주 중인 고객이 필리핀 은퇴비자 신청 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최근 여가, 교육, 스포츠 등의 목적으로 은퇴비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로 지정은행 업무협약이 은퇴비자 신청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약식에 참석한 이희수 신한은행 부행장은 "협약을 통해 신한은행은 필리핀 은퇴청과의 파트너십 강화에 나섰다"며 "특히 한국과 필리핀 수교 70주년을 맞이해 양국의 우호적 관계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른쪽 첫째부터) 이희수 신한은행 부행장과 정용호 신한은행 마닐라지점장, 비엔베니도(Bienvenido) 필리핀 은퇴청장이 대한민국 국민의 필리핀 은퇴비자 취득 시 의무예치금 수탁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문지훈 기자 jhm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지훈

친절한 금융 기사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